default_setNet1_2

U-17 월드컵 앞둔 김정수호, 나이지리아에 완패

기사승인 2019.10.18  15:18:02

공유
default_news_ad1
   
▲ 나이지리아전 한국 선발 멤버. / 사진제공=대한축구협회

브라질 현지 평가전 2-4

[축구저널 최승진 기자] 브라질 17세 이하(U-17) 월드컵을 앞두고 있는 한국 대표팀이 현지 평가전에서 승리를 거두지 못 했다.

김정수 감독이 이끄는 한국 U-17 대표팀은 17일(이하 한국시간) 브라질 상파울루에서 열린 나이지리아와의 친선경기에서 2-4로 졌다. 나이지리아도 U-17 월드컵 출전국이다. 전반 4분 실점한 한국은 4분 뒤 엄지성(금호고)이 자신이 얻어낸 페널티킥을 성공시켜 균형을 맞췄다. 전반 45분에는 엄지성의 코너킥을 이한범(보인고)이 헤딩슛으로 연결해 경기를 뒤집었다. 하지만 전반 추가시간 동점골을 허용한 데 이어 후반 막판 2골을 내줘 완패를 당했다.

김정수호는 지난 6일 브라질로 출국해 현지 적응 중이다. U-17 월드컵은 오는 27일 개막해 다음 달 18일까지 열린다. 24개국이 6개조로 나뉘어 리그를 펼친 뒤 조 1, 2위 12개국과 3위 중 성적이 좋은 4개국이 16강에 오른다. 한국은 프랑스 칠레 아이티와 C조에서 16강 진출을 다툰다. 한국의 역대 최고 성적은 1987년과 2009년 8강이다.

최승진 기자 hug@footballjournal.co.kr

<저작권자 © 2013 축구저널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>
default_news_ad4
default_side_ad1

인기기사

default_side_ad2

포토

1 2 3
set_P1

칼럼 전체보기

1 2 3
item31
default_side_ad3

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

default_setNet2
default_bottom
#top